태그 ͙랑대역

꼬리표: 화랑대역

잊혀졌지만 잊혀지지 않은

    시간은 빠르게 지나간다. 뫼비우스 띠 같은 일상의 하루하루는 더디게 가는 듯싶지만 정신 없는 하루들을 보내다가 정신을 차려보면 ‘벌써’라는 단어가 절로 나온다. 바삐 달려가다 뒤를...